KOREAHUMANRIGHTS | NEWS | 한국인권뉴스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HOME > 한국인권뉴스 > 사설.칼럼
기사제목 기사내용
성매매특별법의
개정 및 폐지에 앞장섭니다.
 
 
 
 


[운동단평] 매춘 혐오는 급진페미니즘의 정치적 옥토밭 2021·02·04 15:03

나수열(성담론 활동가)

1.
거대 페미집단을 키운 박시장 비판은 마땅하다. 그러나 이를 이용하는 김00류 페미집단의 역공격 또한 강하게 비판해야 한다. 페미니즘은 초당파적이고 적군과 아군을 가리지 않고 마구잡이로 두들겨 팬다. 여기에 당신들 또한 예외라고 생각하는가? 문제의 본질은 박시장이 아니다.
고 박원순 · 안희정 · 오거돈 등 이들의 정치적 네이밍에 포획되어 있는 한 대한민국 페미니즘이 파괴될 수 있다고 보는가? 그 식상한.. '악마는 디테일에 숨어있다'는 말을 명심하자

2.
한국 남성들은 지나칠 정도로 섹시하지 않다. 수컷은 수컷냄새가 나야 함에도 불구하고 엄숙하고 진지하고 근엄하고 신중하다. 싸구려식 말고 세련된 듯한 추파춥스 ㅋ농담도 있을 텐데 안(못)하는 듯하다. 그런데 가끔 어디서 하냐면 술자리에서 바겐세일 덤핑처리 하듯 막무가내 그냥 내질러대고 마는 거 같다. 제발이지 그러지 말고 기혼남들은 부인을 앞에 두고 연습 좀 하시길. 그래야 실전에 써먹을 거 아닌감? ㅋㅋ

<대한민국 미래상>
1) 음담패설이 창궐한 세상
2) 손잡기 어깨동무는 기본매너인 나라
3) 핫걸 핫남의 기준: 상대방 신체를 아주 야하게 묘사할 줄 아는 사람
4) 섹시한 옷차림의 남성과 여성을 외면하면 인간취급 안하기
5) 또 뭐가 있을까요?

3.
역사문제 다루는 유튜버들 보면서 정말 안타까운 건 역사문제를 ‘나쁘다 vs 좋다’ ‘틀리다 vs 맞다’ 이런 식의 이분법이다. 역사에서 절대어 사용은 조심해야 한다. 공과(功過)가 분명히 있고 거시와 미시적 관점 또한 존재한다.  조회 건수를 위해 역사왜곡 선전선동이 몹시 심한 시절이다.ㅠ

4.
성평등 TF
Task Force = Trash* Force  (*쓰레기)

5.
이른바 위안부 지원단체 정대협/정의연은 외교와 정치 영역에도 ‘피해자 중심주의’를 적용하란다. 그러고 보니 이들이 구축하고 있는 교육 ·문화 · 경제 · 산업 등등 여타 분야에도 죄다 ‘피해자 중심주의’ 요구 아닌가.
그렇다면 이는 거지근성을 빙자한 여성인권 · 여권신장 아닌가? 세계여성인권단체 맞나?

6.
페미들이 말하는 피해자 중심주의 (victim-centered approach) 란 ?
1) 여성의 주관적 경험에 진실의 권위를 부여
2) 여성 고소인 진술의 신빙성 평가 불필요
자.. 이게 여권신장인가? 사실상 여권하락 아닌가? 말이 되는가, 노예근성도 저보단 낫겠다. 파렴치한 피해자 중심주의 ~

7.
덜 알수록 돈을 많이 번다.
선전선동 잘해야 돈을 번다. 이분법 · 흑백논리여야 한다.

최근 대표 제명으로 “정의당 = 여성당” 되다.
언저리 페미들 침 흘리기 시작하다.

8.
앤디워홀을 살해한 사람은 급진페미니스트 발레리 솔라나스다. 발레리는 1967년 남성거세결사단(SCUM Manifesto)을 발표했는데 이는 바로 급진적 여성주의 선언문에 해당한다.
드뎌 급진페미들은 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I Shot Andy Warhol.' 이란 책을 출판한다.

9.
일본인 이미지의 조선인 전시노동자를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에 영화 <군함도> 광고로 올려 실수를 사과한 자칭 대한민국 문화홍보전문가 서00 교수.
그가 타임스퀘어에 한국문화 알린다고 Do you know 김치? 김연아? 박찬호? 하며 난리부르스 추다 Do you know 소녀상(위안부)? 이러는 거 아닌지 모르겠다. 워낙 세계적으로 유명해서리 ~~~

10.
옥상옥, 갈수록 태산
경찰서에도 디지털 성범죄 전담부서 있더구만.. 왜 여가부에서 디지털 성범죄 전담 부서 설치하는가? 여가부가 행정 입법 사법 전담하고 있는 거.. 말이 되는가?

11.
역사문제인 식민지 시기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오늘날 페미니즘과 연결시킨 건 대한민국 급진 페미의 최대 성과?이자 사기극이다.

12.
性을 聖으로 인식하는 성인식 F학점 성도덕주의국가, 인류사에 가장 오래된 용어 중 하나인 매춘이란 단어를 혐오하고, 경끼 일으키는 나라.
이러니 급진페미니즘의 정치적 옥토밭이 되는 것이다.

[한국인권뉴스]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열띤 네티즌들의 토론장
 
뉴욕주, 성노동 비범죄화 추진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내 하청지회 서울본사 12층 사장실...
박근혜 "경동맥 잘린 것도 아닌데"
최루탄을 쓰는 게 낫지 않을까
 
자료마당
 
권순일이 끼친 해악: 최초의 ‘성인지 감수성’ 판결 / ...
OECD 38개국 포르노 정책 현황(2021)
징용 사기
[팩트] 징용노동자상 일본인 이미지 등에 대하여
 
한국인권뉴스 회원의 글
 
국회톡톡 성매매 비범죄화
문학에 나타난 매춘
장애인을 위한 성 자원봉사의 딜레마
“왜 우리를 가두었나?”